가성비‧가심비 모두 잡은 4,000원의 행복! 청도 나드리 투어버스

기사입력 2019.07.08 14:06 조회수 938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  • 기사내용 프린트
  • 기사 스크랩
  • 기사 내용 글자 크게
  • 기사 내용 글자 작게

청도군(군수 이승율)은 지난 4월부터 운행 중인 청도 나드리 투어버스가 『추천하고 싶은 새로운 관광 콘텐츠』로 관광객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.


청도 나드리 투어버스는 4,000원의 탑승료만 지불하면 문화관광해설사와 함께 매주 토‧일요일과 장날에 새마을코스, 운문코스를 운행하는 착한 여행상품이다.


지난 4월부터 7월까지 상반기 총 43회 운행결과, 당초 1,000명의 목표를 초과하여 1,413명이 청도 나드리 투어버스를 이용했다.  


이용객 대상으로 설문조사 결과, 90% 이상이 다른 사람에게 추천할 의사가 있다고 답했다. 청도 방문경험은 처음방문 15%, 1회 방문 13%, 2회 이상 방문은 64%로 가장 많았고, 참가연령은 10~20대 8%, 30~50대 44%, 60대 이상 48%순으로 다양한 연령층이 이용했다. 


청도 나드리 투어버스를 이용한 A씨는 “청도를 여러 번 방문해 잘 안다고 생각했는데 운림고택(내시고택) 등 숨은 명소를 관람하고 주민이 직접 농사지은 싱싱한 농산물도 구매 할 수 있어서 청도를 새롭게 알게 되는 기회가 되었으며 특히 해설사분의 친절한 해설과 가이드로 인해 즐거운 여행이었다.”라고 이용 소감을 밝혔다. 


이승율 청도군수는 “다양한 관광 상품 개발로 청도군을 재방문하는 관광객들이 더 많아지도록 노력하겠다.” 며 “앞으로 서비스 개선에 더욱 노력하여 나드리 투어버스가 개별관광객들이 즐겨 찾는 청도군의 대표적인 관광 교통수단으로 만들어 나가겠다.”고 말했다. 


하반기 청도 나드리 투어는 9월 21일(토)부터 재운행하며 사전 예약은 전담여행사인 코다투어(053-428-6677)로 할 수 있다.  


한편, 청도군은 야간시티투어 프로그램도 개발하여 7월 19일(금)부터 운행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청도군 홈페이지(www.cheongdo.go.kr)에서 확인 가능하다.


[편집부 기자 editor@koreanewslab.co.kr]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  •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
<저작권자ⓒ코리아뉴스랩 & koreanewslab.com 무단전재-재배포금지>
 
신문사소개 | 광고안내 | 제휴·광고문의 | 기사제보 | 다이렉트결제 | 고객센터 | 저작권정책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독자권익보호위원회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| RSS top
모바일 버전으로 보기